눈물의 이별(삼상 20:35-42)

눈물의 이별(삼상 20:35-42)

35 아침에 요나단이 작은 아이를 데리고 다윗과 정한 시간에 들로 나가서 36 아이에게 이르되 달려가서 내가 쏘는 화살을 찾으라 하고 아이가 달려갈 때에 요나단이 화살을 그의 위로 지나치게 쏘니라 37 아이가 요나단이 쏜 화살 있는 곳에 이를 즈음에 요나단이 아이 뒤에서 외쳐 이르되 화살이 네 앞쪽에 있지 아니하냐 하고 38 요나단이 아이 뒤에서 또 외치되 지체 말고 빨리 달음질하라 하매 요나단의 아이가 화살을 주워 가지고 주인에게로 돌아왔으나 39 그 아이는 아무것도 알지 못하고 요나단과 다윗만 그 일을 알았더라 40 요나단이 그의 무기를 아이에게 주며 이르되 이것을 가지고 성읍으로 가라 하니 41 아이가 가매 다윗이 곧 바위 남쪽에서 일어나서 땅에 엎드려 세 번 절한 후에 서로 입 맞추고 같이 울되 다윗이 더욱 심하더니 42 요나단이 다윗에게 이르되 평안히 가라 우리 두 사람이 여호와의 이름으로 맹세하여 이르기를 여호와께서 영원히 나와 너 사이에 계시고 내 자손과 네 자손 사이에 계시리라 하였느니라 하니 다윗은 일어나 떠나고 요나단은 성읍으로 들어가니라

요나단은 이제 확실하게 사울 왕의 마음을 알게 되었습니다. 사실 이미 요나단은 사울 왕의 마음을 어느 정도 알고 있었을 것입니다. 하지만 그 마음속에서 제발 그러지 않기를 바랐을 것입니다. 그게 사실이 아니기를 소망했을 것입니다. 하지만 이제는 모든 것이 밝혀졌습니다. 그래서 요나단은 약속대로 화살을 쏘아 보내며 외쳤습니다. “화살이 네 앞쪽에 있지 아니하냐? 지체 말고 빨리 달음질하라.” 결국, 요나단과 다윗은 눈물의 이별을 합니다.

요나단은 다윗을 보호해주었지만, 요나단이 얻을 수 있는 보상이란 아무것도 없었습니다. 이후로는 다시 요나단을 볼 수도 없었을는지 모릅니다. 하지만 요나단은 다윗과의 약속을 지켰습니다. 요나단이 사울 왕과 함께 살아가면서 다윗과의 언약을 지키는 것이 어려웠을 것입니다. 다윗을 죽이려고 하는 사울 왕과 함께 살면서, 국가의 모든 정책이 다윗을 죽이는 일에 혈안이 되어 있는 그 상황 속에서, 다윗의 보호자로 살아가는 것은 쉽지 않은 일입니다. 우리가 예수 그리스도에 대한 믿음을 가지고 이 세상에서 살아가는 것도 이와 마찬가지입니다. 요나단이 처한 궁정에서의 삶은 다윗과의 우정을 버릴 것을 강요당하는 상황입니다. 아버지에 의해서 다윗과 맺은 언약을 파기하라는 압력이 들어오는 것처럼, 우리는 이 세상에서 살아가는 동안에 예수 그리스도에 대한 믿음을 지키는 것이 쉽지 않습니다. 하지만 결국 참된 믿음이 승리하게 되어 있습니다.

이 장면은 신약의 한 장면과 대비됩니다. 가룟 유다가 군사들과 함께 신호를 짜서 예수님을 넘겨주는 장면입니다. 가룟 유다는 예수님에게 다가와 입을 맞춥니다. 샬롬의 인사를 건넵니다. 그런데 그 신호는 “이 사람이 예수이니 이 자를 체포하라”는 신호였습니다. 요나단은 다윗과 신호를 짜서 다윗을 살려주었는데, 가룟 유다는 예수님을 넘겨주어 죽이려고 한 것입니다. 가룟 유다는 예수님에 대한 믿음을 이 세상의 물질적 욕심 때문에 팔아버렸습니다. 그런데 요나단은 하나님에 대한 믿음과 다윗에 대한 우정과 다윗과 맺은 하나님 앞에서의 언약 때문에, 이 세상의 보상을 버렸습니다. 이 세상에서의 정치적 권력을 포기하였습니다.

다윗은 얼마나 행복한 사람일까요? 누군가가 이렇게 자신의 모든 것을 희생하면서까지 사랑하고 도와주는 사람이 있다는 것은 정말 행복한 일입니다. 안타깝게도 이 세상에서 다시는 이런 류의 우정을 발견하기 힘듭니다. 백 년을 같이 해로하자고 약속해놓고도 금세 그 약속을 뒤집어 버리는 세상입니다. 친구인 줄 알았는데, 알고 보니 뒤통수치는 일을 당하기도 합니다. 그런데 우리에게도 요나단과 같은 친구가 있습니다. 그분은 바로 예수님입니다(요 15:15). 우리가 영원한 죽음의 위험 앞에 있을 때, 주님께서는 강 건너 불구경하듯 있지 않으셨습니다. 그분은 우리를 위해 이 세상에 오셨고, 우리를 대신하여 십자가를 지셨습니다.

이전 글 읽기 – 요나단에게 단창을 던진 사울(삼상 20:24-34)

다음 글 읽기 – 진설병과 골리앗의 칼(삼상 21:1-9)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