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닫기

아말렉에 대한 하나님의 심판(삼상 15:1-6)

1 사무엘이 사울에게 이르되 여호와께서 나를 보내어 왕에게 기름을 부어 그의 백성 이스라엘 위에 왕으로 삼으셨은즉 이제 왕은 여호와의 말씀을 들으소서 2 만군의 여호와께서 이같이 말씀하시기를 아말렉이 이스라엘에게 행한 일 곧 애굽에서 나올 때에 길에서 대적한 일로 내가 그들을 벌하노니 3 지금 가서 아말렉을 쳐서 그들의 모든 소유를 남기지 말고 진멸하되 남녀와 소아와 젖 먹는 아이와 우양과 낙타와 나귀를 죽이라 하셨나이다 하니 4 사울이 백성을 소집하고 그들을 들라임에서 세어 보니 보병이 이십만 명이요 유다 사람이 만 명이라 5 사울이 아말렉 성에 이르러 골짜기에 복병시키니라 6 사울이 겐 사람에게 이르되 아말렉 사람 중에서 떠나 가라 그들과 함께 너희를 멸하게 될까 하노라 이스라엘 모든 자손이 애굽에서 올라올 때에 너희가 그들을 선대하였느니라 이에 겐 사람이 아말렉 사람 중에서 떠나니라

하나님께서는 사울 왕에게 아말렉 민족을 진멸하라고 명령하셨습니다. 그런데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모두 죽이라고 하셨습니다. 이러한 하나님의 명령은 현대인들을 아주 불편하게 만드는 명령입니다. 하나님은 너무나 잔인해 보이기 때문입니다. 사실 이 구절은 현대인뿐만이 아니라 고대 세계의 사람들도 불편해했던 말씀입니다. 그래서 2세기의 마르키온이라는 사람은 구약의 하나님은 폭력과 보복의 신인 반면, 신약의 하나님은 사랑과 정의의 신이라고 주장하면서 구약을 버려야 한다고 주장하기도 했습니다. 왜 하나님은 아말렉 민족을 죽이라고 명령하시는 것일까요?

그런데 성경은 아말렉 사람들을 진멸하는 이유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그것은 그들이 이스라엘 민족의 길을 가로막고 전투를 벌인 죄 때문이었습니다. 그래서 하나님께서는 그들을 진멸하시겠다고 합니다. 더 나아가 사실 아말렉 민족의 죄악이 너무나 커서 이스라엘 민족을 사용하여 심판하시는 의미도 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가나안 땅을 아브라함의 후손들에게 주시겠다고 약속하셨지만, 당장 주시지 않고 4백여 년이 지난 후에 주시겠다고 하셨습니다. 그 이유는 그들의 죄가 아직 다 차지 않았기 때문이었습니다. 이제 그들의 죄는 너무나도 커서 더 이상 방치해둘 수 없는 상황에 이르렀기 때문에, 하나님께서 심판하시는 것입니다.

범죄한 사람들에 대한 처벌은 필요합니다. 우리는 범죄자들이 법에 따라 처벌받는 나라에 살고 싶지, 그 어떤 죄를 저질러도 처벌받지 않는 나라에 살고 싶지 않습니다. 아말렉도 마찬가지입니다. 그들은 하나님 앞에서 너무나도 큰 죄를 지었기 때문에 하나님께서 심판하시는 것입니다. 사울 왕은 전쟁을 하기 전에 겐 사람들에게 아말렉 사람 중에서 떠나라고 통보합니다. 그들은 심판의 대상이 아니었기 때문입니다.

아멜렉이 지었던 죄 가운데 하나는 이스라엘이 가나안을 향해 나갈 때, 그 길을 막았던 것입니다. 사랑과 자비를 베풀고 환대하지 않고, 적대적으로 대했고 이스라엘을 죽이려 했던 그들의 죄는 적지 않았습니다. 이제 그들의 죄를 하나님께서 심판하십니다. 하나님께서는 아브라함에게 말씀하신 바 있습니다. “너를 축복하는 자에게는 내가 복을 내리고 너를 저주하는 자에게는 내가 저주하리니”(창 12:3). 이스라엘을 막아서고 저주하며 죽이려 달려든 아말렉은 사실 하나님을 막아서고 저주하고 죽이려 했던 것과 같습니다. 성도들을 향해서 악을 행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성도들은 하나님의 자녀들이기 때문입니다.

흔히 목사님에게 잘못하는 사람은 저주를 받는다는 속설이 교회 내에 많이 퍼져 있습니다. 그러한 속설은 성경적인 근거가 희박한 것이고, 미신적인 생각입니다. 그리고 목회자가 그런 말을 사용하여 교인들을 협박하거나 오용하는 것을 옳지 않습니다. 하지만 그 말이 100% 잘못된 것도 아닙니다. 왜냐하면, 하나님의 자녀들을 저주하는 자를 하나님께서 저주하실 것이라고 하셨기 때문이고, 사람이 무슨 무익한 말을 하든지 심판 날에 이에 대하여 심문을 받을 것이라고 했기 때문입니다(마 12:36). 사실 모든 사람에게 악하게 대해서는 안 됩니다. 목회자뿐만 아니라, 일반 성도들에게도 악하게 대해서는 안 됩니다. 아니 불신자라 할지라도 악하게 대해서는 안 됩니다.

이전 글 읽기 – 사울의 업적(삼상 14:47-52)

다음 글 읽기 – 다 진멸하지 않은 사울(삼상 15:7-9)

 56 total views,  1 views today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