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 1:5

– 이국진

1:5 Σαλμὼν  δὲ  ἐγέννησεν  τὸν  ⸂Βόες  ἐκ  τῆς  Ῥαχάβ,  Βόες⸃  δὲ  ἐγέννησεν  τὸν  ⸂Ἰωβὴδ  ἐκ  τῆς  Ῥούθ,  Ἰωβὴδ⸃  δὲ  ἐγέννησεν  τὸν  Ἰεσσαί, 살몬은 라캅(라합)에게서 보에스(보아스)를 낳고, 보에스는 룻에게서 요베드(요벳)를 낳고, 요베드는 예사이(이새)를 낳았다.

라캅(라합)은 이스라엘 민족이 여리고 성을 공격할 때 도움을 주었던 여리고 여인이었다. 그는 여리고가 망할 때 구원을 받아 이스라엘 민족으로 편입된 여인이었다(수 2:1-21; 6:25). 살몬의 아내가 라캅이었다는 것은 구약성경에서는 전혀 언급되지 않은 내용이다. 라캅이 살몬의 아내이며 보에스의 어머니로 언급된 제2 성전기 시대 1의 미드라쉬 문서는 없다. 하지만 미드라쉬 기법 2으로 충분히 누군가가 그렇게 상상해내었을 수 있다. 그런 전승을 마태복음에서 채용하고 있는 것으로 볼 수 있다. 여호수아가 여리고성을 점령할 때로부터 다위드 왕 사이에는 엄청난 시간적 간격이 있으므로, 라캅이 다위드의 고조 할머니일리는 없다. 아마도 이 족보에 생략된 대가 있었을 것이라고 보는 것이 옳을 것이다.

아무튼 메시야의 족보에 이방 여인이었던 라캅의 이름이 포함된 것은 상당한 의미가 있다. 아브라암은 모든 민족의 아버지가 될 것이라고 하였는데, 실제적으로 이방인들이 편입되는 대표적인 경우로 제시되고 있다. 예수님은 단순히 육체적인 유대인들만을 위한 메시야가 아닌, 모든 민족을 위한 메시아로 오신 것이다. 여기에 모압 여인이었던 의 이름이 포함된 것도 주목할만 하다. 족보에 나오는 다른 두 여인들, 즉 다마르와 우리아의 아내 역시 이방인들이었다.

마 1:4 주해 +++ 마 1:6 주해

--[註]---------------------------
  1. 제2성전기(The Second Temple period)는 대략 주전 516년부터 주후 70년 사이의 기간을 가리키는 것으로, 예루살렘에 포로기 이후 세워진 성전이 존재했던 기간을 가리킨다. 예전에 신약과 구약의 중간을 가리키던 중간기를 대치하는 용어로 요즘 자주 사용되는 용어이다.[]
  2. 미드라쉬 기법은 종종 창의력과 상상력을 발휘하여 구약성경에 없는 내용을 언급하곤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