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스트민스터 성경연구소

부활절 계란이 문제라구요?

관리자 2017.07.12 17:05 조회 수 : 7

부활절이 다가온다. 부활절이 되면 계란을 나누어주면서 그것을 소재 삼아 예수 그리스도의 부활을 전하는 것은 교회의 오랜 전통이다. 그런데 이 부활절 계란의 전통은 사실 고대 이교도 의식에서 비롯되었다는 설이 있다. 이들은 계란을 성스런 상징으로 사용했었는데 이런 이교도의 전통이 기독교로 유입되었다는 설이다. 그래서 최근에 부활절 계란을 사용하지 말아야 한다는 주장이 진지하게 제기되고 있다.

 

이뿐만이 아니다. 성탄절과 관련된 여러 가지 상징들의 사용에 대해서도 문제를 제기하곤 한다. 예를 들어 성탄절에 사용되는 트리, 둥그런 나뭇잎 장식, 촛불 등등과 같은 것들도 이교도적 유래를 가진 것이기 때문에 사용하지 말아야 한다고 하는 주장을 쉽게 들어볼 수 있다. 십자가에 천 장식을 하는 것도 마리아의 십자가이기 때문에 사용해서는 안 된다는 주장도 쉽게 들어볼 수 있다.

 

우선 이러한 주장들이 가지고 있는 순수한 열정에 대해서 고마움과 감사를 표현하고 싶다. 사실 우리들은 우리가 의식하지 못한 채 잘못된 신앙행태에 빠져들 수 있다. 그러므로 지금 우리가 행하고 있는 것들이 과연 성경적인 것인지, 아니면 잘못된 것들인지 따져보아야 하는 것은 반드시 필요한 일이라고 생각한다. 개혁교회는 하나님의 말씀에 근거하여 항상 개혁되어야 하니까 말이다.

 

하지만 한편으로 이러한 주장들이 근거하고 있는 생각에 대해서는 우리가 한 번 진지하게 평가해볼 필요가 있다. 사실 이 세상에 존재하는 모든 것들은 이미 이교도들에 의해서 악하게 사용된 바 있다. 따라서 이교도들이 단 한 번도 사용하지 않은 아이템을 골라보라고 한다면, 단 하나도 찾을 수 없을 것이다. 따라서 단순히 예전에 이교도들이 미신적인 행위를 위해서 사용한 적이 있기 때문에 크리스천들이 결코 사용하지 말아야 한다고 한다면, 아무것도 사용할 수 없게 될 것이다.

 

크리스천은 이교도들이 사용한 것들을 피하고, 그들이 전혀 사용한 적이 없는 것들만을 찾아다닌다고 한다면, 이 세상에서 존재할 수 없을 것이다. 이게 근본주의적 태도의 문제다. 사실 이 세상의 모든 것들은 영적으로 오염된 상태일 것이다. 크리스천으로서 우리의 과제는 오염되지 않은 것들을 찾아다니는 것이라기보다는, 이교도들에게 빼앗겼던 것들을 다시 찾아서 하나님께 돌려드리고 하나님께 영광을 올려드리는 것이다. 그래서 이교도들은 하나님을 배반하는 방법으로 계란을 사용했지만, 우리들은 계란을 다시 원래의 목적으로 돌려놓아야 할 책임이 있다. 우리는 계란을 통해서 영양을 공급받기도 하고, 더 나아가 계란을 깨고 생명이 나오는 이미지를 통해서 부활의 이야기를 전하는 화두로 이용할 수 있을 것이다.

 

태극기가 어떤 한 집단에 의해서 자신들의 주장을 관철하기 위한 도구로 사용된 적이 있기 때문에, 그들의 주장과 반대되는 입장을 가진 사람들은 태극기를 전혀 사용하지 않아야 하는 것은 아니지 않은가? 태극기는 어느 한 파만을 위한 것이 아니라 대한민국 사람이라면 누구든지 가슴이 뜨거워져야 할 상징이기 때문이다. 이와 마찬가지로 이교도들이 한번 사용하면 더 이상 크리스천들이 사용할 수 없는 것은 아니다. 오히려 크리스천들은 더욱 적극적으로 잘못 사용되었던 것들을 바로잡고 선한 목적을 위해 사용하도록 해야 할 것이다.

 

그래서 기타와 드럼이 술집에서 사용되고 퇴폐와 향락을 위해서 더럽게 사용된 바 있었지만, 크리스천들은 똑같은 도구들을 가지고 하나님을 예배하는 도구로 만들었다. 그래서 우리나라 전통 가락이 향락을 위해 사용되고 심지어 미신적인 굿을 하는데 사용된 바 있었지만, 크리스천들은 그 가락을 이용해서 하나님을 찬양하는 일을 한 것이다. 뿐만 아니라 한 때 일본군가로 사용되었던 가락이 찬송가에 편입되어 하나님을 찬양하는 곡으로 바뀌기도 했는데, 이것은 경악할 일이라기보다는 오히려 당연한 일이고 감사한 일이 될 것이다. 미국의 크리스천들은 아리랑이란 곡조를 하나님을 찬양하는 가사로 바꾸어서 찬송가에 넣기도 하였다. 크리스천들은 이 세상의 문화를 피해서 도망 다녀야 하는 패배자들이 아니라, 이 세상의 문화를 정복하여 하나님께 전리품으로 드려야 하는 사람들이기 때문이다.

 

물론 부활절이나 성탄절에 이루어지는 여러 가지 전통이나 상징들이 복음의 본질을 나타내기 보다는 오히려 복음을 왜곡하는 결과를 가져온다면, 이러한 것들은 과감하게 개혁해야 할 것이다. 그래서 부활절 날에 토끼가 등장하거나, 성탄절에 산타크로스가 등장하는 것은 우리가 경계해야 할 잘못된 문화라고 할 수 있다. 하지만 단순히 이교도들이 사용한 적이 있다는 이유로 교회 내에서 금해야만 한다면, 도대체 무엇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을까? 화폐도 이교도들이 사용했기 때문에 크리스천들은 돈을 거부해야 하는가? 짐승들을 잡아서 이교도 제사로 사용했기 때문에, 크리스천들은 고기를 먹지 말아야 하는가? 노래와 곡조를 이용하여 이교도 제사를 드렸기 때문에, 크리스천들은 전혀 노래를 부르지 말아야 하는가?

 

바울 사도는 이교도들이 우상에게 바친 고기에 대해서 이렇게 말한 바 있다. “그러므로 우상의 제물을 먹는 일에 대하여는 우리가 우상은 세상에 아무 것도 아니며 또한 하나님은 한 분밖에 없는 줄 아노라.”(고전 8:4) 이러한 원칙은 단순히 고기에만 적용되는 것이 아니다. 이 세상의 문화에도 적용할 수 있을 것이다.

 

http://www.newsnjoy.or.kr/news/articleView.html?idxno=209468

Copyright (c) 웨스트민스터 성경연구소 All Right Reserved. Powered by XE
Designed by Elkha
XE Login